복지부국회식약처공단심평원기관
데일리팜홈 > 뉴스 > 의약행정
사설
기자의 눈
인터뷰
칼럼
 
기획기사
분석기사
특집기사
현장기사
해설기사
 
채용정보
인재정보
매매정보
 
학술임상
경영직무
교양어학
특별강좌
 
 
"사후피임약 원내조제·병의원 비치, 의무화는 안돼"
진영 장관 "약 구비 실효성 여부는 의료기관 자율에 맡겨야"
  스팟뷰
관련기사
주요기사
의견쓰기
김정주 기자 (jj0831@dailypharm.com) 2013-06-17 18:29:41 | 블로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진영 장관.
복지부 진영 장관은 응급사후피임약의 원내조제는 1일분에 한해 허용할 수 있지만, 원내 비치 의무화 규정은 불가하다는 입장을 피력했다.

의료기관에 강제하면 또 다른 규제가 되는 만큼, 예상 수요에 상관없이 또 다른 비용이 추가로 발생하기 때문이다.

진 장관은 17일 오후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복지부 현안보고에서 민주통합당 최동익 의원의 질의에 이 같이 답변했다.

응급사후피임약을 지난해 전문약으로 규정된 이후인 8월 29일, 정부는 각 의료기관이 자발적으로 비치하고, 응급상황 발생 시 1일분에 한해 원내조제를 허용하도록 하고 있다.

그러나 최동익 의원은 그 이후, 효율성 부족으로 의무화가 어려워, 자발적 비치를 권고하겠다는 공식 입장을 표하고 있는 것을 문제 삼았다. 사실상 의무화 입장을 밝혀놓고, 선회했다는 주장이다.

최 의원은 "복지부가 전문-일반약 논쟁 속에서 비치하겠다고 해놓고, 이제와서 효용성 문제를 들먹이며 권고로 말을 바꿨다"며 "매우 심각한 논쟁이 있었던 사안인데, 공식 발표해놓고 계속 오리발을 내밀고 있다"고 질타했다.

이에 진 장관은 "원내조제의 '허용'과 '의무화' 규정은 전혀 다른 것"이라며 최 의원의 질의를 바로잡고 "의무화는 또 다른 규제인 만큼 불필요한 비용이 발생하게 되므로 바람직하지 못하다"는 입장을 피력했다.

그는 "모든 의료기관에 비치하는 것이 효율적일 순 없다"며 "각 의료기관이 판단해 비용 대비 배치가 효율적이라고 판단하면 배치해, 원내조제를 하는 것"이라고 재차 강조했다.
 

의약품 연구개발 제조전문 기업 - 한국콜마(의약품, 화장품)
 
일동제약 -[TV팜쇼핑]아로나민과 Drug Mugger
JW중외제약 -'창포'재탄생-SK상품권 5만원
 

데일리팜 어플


Copyright ⓒ 1999-2014,All rights reserved. Contact dailypharm@dailypharm.com for more information
주소 : 서울시 서초구 방배로 114 (방배동, 소망빌딩 5층) | 전화 : 02-3473-0833 | 팩스 : 02-3474-0169
발간일 : 1999.4.1 | 등록번호 : 서울아00048 | 등록일 : 2005.9.9 | 발행•편집인 : 이정석
데일리팜의 모든 콘텐츠(기사)를 무단 사용하는 것은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